심상정 "저는 당 대표에 출마하지 않으려고 한다"

"지금이야말로 우리 당의 새로운 지도력 발굴하고 그 기반 확충할 수 있는 적절한 시기"

박명 기자 | 기사입력 2017/06/03 [22:55]

심상정 "저는 당 대표에 출마하지 않으려고 한다"

"지금이야말로 우리 당의 새로운 지도력 발굴하고 그 기반 확충할 수 있는 적절한 시기"

박명 기자 | 입력 : 2017/06/03 [22:55]
심상정 "저는 당 대표에 출마하지 않으려고 한다"<자료사진>

[PRESS24]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3일, 다음달 11일 치러지는 정의당 대표 선거에 참석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날 심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전국위원회 회의에서 "이번 당직 선거와 관련해 저는 당 대표에 출마하지 않으려고 한다"고 말했다.

심 대표는 또 "당이 새로운 도약을 함에 있어서 많은 결단과 실천이 필요하지만, 그중에서 우리 당의 지도력 기반을 확충하는 과제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생각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심 대표는 “아직은 여러 가지로 단단하지는 못하지만, 우리 당이 시스템으로 운영되는 면모를 갖췄다”면서 “이번 대선에서 우리가 혼연일체로 선거를 치름으로써 우리 당이 새 도약을 할 수 있는 정치적 자산은 확보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심 대표는 "지금이야말로 우리 당의 새로운 지도력을 발굴하고 그 기반을 확충할 수 있는 아주 적절한 시기"라며 "진보정치와 당에 대한 무한 책임은 그대로 갖고 가겠다. 국회의원이자 당원으로서 여러분과 함께 정의당의 새 도약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역설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