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UAE 아부다비 행정청장 접견

이선 기자 | 기사입력 2018/01/09 [20:37]

문재인 대통령,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UAE 아부다비 행정청장 접견

이선 기자 | 입력 : 2018/01/09 [20:37]
문재인 대통령,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UAE 아부다비 행정청장 접견<자료사진>

[PRESS24] 9일, 청와대에 띠르며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하얀 아랍에미리트(UAE) 왕세제의 특사 자격으로 방한한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을 접견한다.

이날 청와대 관계자는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칼둔 청장은 UAE 왕세제 특사로 방한했다”며 “칼둔 청장은 임종석 비서실장을 면담하고 양국 관계의 지속적인 강화를 위한 협의 가질 예정이며 오늘 대통령도 접견하게 된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또 "칼둔 청장의 이번 방한은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특사 자격으로 지난해 12월10일 UAE 방문에 대한 답방으로 이뤄지는 것"이라며 "임 실장 면담을 통해 양국관계의 지속적 강화를 위한 협의를 가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청와대 관계자는 "칼둔 청장은 청와대에서 임종석 실장과 오찬을 겸한 회동을 먼저 한 후 오후에 문 대통령을 접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이날 문 대통령의 칼둔 청장 접견으로 지난달 임종석 실장의 UAE 특사 방문 이후 불거진 정치적 UAE 의혹이 어느정도 희석될 지 귀추가 쏠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자유한국당은 임 실장의 특사 파견이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으로 인한 UAE원전 사업 중단 의혹을 제기했다. 하지만 자유한국당의 의혹이 정확한 중거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청와대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