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두 국방부 장관, 방산업체 CEO들과 간담회 가져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18/12/14 [15:27]

정경두 국방부 장관, 방산업체 CEO들과 간담회 가져

김정환 기자 | 입력 : 2018/12/14 [15:27]

▲ 정경두 국방부 장관, 방산업체 CEO들과 간담회 가져<사진=국방부>     


[PRESS24/김정환 기자] 국방부는 14일 국방컨벤션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방산업체 CEO간의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왕정홍 방위사업청장을 비롯해 국방과학연구소장, 국방기술품질원장 등 정부측 주요인사와 한국방위산업진흥회장, ㈜한화, LIG넥스원, KAI, 현대중공업, 아이쓰리시스템, 퍼스텍 등 13개 방산업체 CEO가 참석했다.

 

이 자리는 최근 우리 방위산업의 어려움을 장관이 직접 듣고 방위산업 발전을 위해 정부와 기업이 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정부와 방산기업은 유능한 안보, 튼튼한 국방이라는 시대적 사명을 공유하는 동반자로서 방위산업을 육성하고 지원하는 것은 국가의 책무이자 국방정책 수행의 중요한 부분"이라고 밝혔다.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또 "우리 방위산업이 실적 악화, 수출 부진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정부는 국방외교협력차원에서 수출지원을 강화하고, 군사력을 건설하는 군에서도  내수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을 군사적으로 활용하여 국내업체의 기술력 확보와 수출경쟁력 강화를 도모하고, 내실있는 중·장기 계획을 수립하여 안정적이고 계획적인 생산 여건 보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방위사업청은 자주국방의 핵심기반인 방위산업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4대 정책방향(발전적 생태계 조성, 국방 R&D 역량 강화, 유망 중소·벤처기업 육성, 수출형 산업구조로의 전환)에 대해 설명했다.

 

김정환 기자  knews24@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국방/통일/외교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