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현 "청와대 군 인사자료 분실, 명명백백하게 밝혀야"

박명 기자 | 기사입력 2019/01/11 [10:20]

김정현 "청와대 군 인사자료 분실, 명명백백하게 밝혀야"

박명 기자 | 입력 : 2019/01/11 [10:20]

[PRESS24/박명 기자] 민주평화당 김정현 대변인은 11일, 청와대 군 인사자료 분실사건에 대해 "청와대 행정관의 군 인사자료 분실사건과 관련 온갖 보도와 풍문이 난무하고 있다"며 "이 사건의 경위는 군 기강확립 차원에서 반드시 명명백백하게 밝혀져야 한다"고 밝혔다.

 

이날 김정현 대변인은 국회에서 당 논평을 통해 "인사자료가 그 행정관이 개인적으로 만든 것인지, 그 인사자료에 장성 진급 관련 어떤 내용이 들어있었는지, 인사자료를 분실한 곳이 길거리인지 술집인지, 사건 직후 청와대와 군은 어떤 조치를 취했는지 국민이 납득할만한 결과가 나와야 한다"며 "이를 분명히 밝히지 않으면 향후 군 지휘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현 대변인은 또 '대통령이 군 통수권자라는 점을 감안하면 어떤 설명을 해도 육군참모총장이 행정관과 진급대상자를 카페에서 만난 것은 부적절하다"며 "사건과 관련 숨김없이 모든 것을 낱낱이 밝히는 것이 사태를 해결하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강조했다.

 

박명 기자  knews24@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정치일반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