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손학규 대표가 유승민 의원 잡으려고 하겠지만 잡히지 않을 것"

서은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2/07 [09:33]

박지원 "손학규 대표가 유승민 의원 잡으려고 하겠지만 잡히지 않을 것"

서은용 기자 | 입력 : 2019/02/07 [09:33]

▲ 박지원 "손학규 대표가 유승민 의원 잡으려고 하겠지만 잡히지 않을 것"     © 김정환 편집국장


[PRESS24/서은용 기자]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은 7일 모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유승민 전 바른미래당 공동대표는 손학규 대표가 표방하는 중도개혁과 진보, 중도로 넘어오지 않을 것이라고 본다"며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유승민 의원을 잡으려고 하겠지만 잡히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박 의원은 "대한민국 정치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정체성이다. 개혁 보수는 조금 더 개혁적 보수인데 유승민 전 대표가 그런 햇볕정책을 절대 용납하지 않는 분"이라며 "손학규 대표가 당 대표이기 때문에 물론 노력은 하겠지만, 자유한국당 전당대회를 시점으로 해서 언젠가는 헤어져야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또 "현재 아쉬운 것은 진보 세력의 붕괴가 시작되고 있는 것"이라며 "보수 세력이 뭉치기 때문에 진보개혁 세력도 어쩔 수 없이 뭉쳐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정권 재창출이 어렵다. 총선까지는 옛날 국민의당으로 돌아갈 수 있다. 돌아가서도 서로 협력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서은용 기자  knews24@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민주평화당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