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패스트트랙에 올라올 공수처법안과 검경수사권 조정 제안 받아들여라"

박명 기자 | 기사입력 2019/03/25 [09:38]

김관영 "패스트트랙에 올라올 공수처법안과 검경수사권 조정 제안 받아들여라"

박명 기자 | 입력 : 2019/03/25 [09:38]

▲ 김관영 "패스트트랙에 올라올 공수처법안과 검경수사권 조정 제안 받아들여라"     © 김정환 편집국장


[PRESS24/박명 기자]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는 25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지난주 바른미래당은 공수처가 권력에 편향되지 않도록 하는 내용의 제대로 된 공수처법안을 제안한 바 있다"며 "민주당은 패스트트랙에 올라올 공수처법안과 검경수사권 조정에 대해 바른미래당의 제안을 받아들여야 한다"고 밝혔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애초 민주당은 선거제 개혁을 위해 여당이자 원내1당으로 야당을 적극 설득하지 않았다"며 "다소 무책임한 모습까지 보였다"고 말했다.

 

특히 김관영 원내대표는 "그러나 선거제 개혁을 하면서 자신들의 올리고 싶은 법안들을 슬쩍 끼워넣었다"며 "민주당이 선거개혁과 공수처 설치, 검경수사권 조정 등에 대해 진정한 개혁의지가 있다면 바른미래당이 제안한 내용을 수락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또 "그렇지 않다면 사법개혁 의지가 크지 않다는 것을 확인할 뿐이다. 패스트트랙 여부는 민주당에 달려 있다"며 "선거개혁 논의를 의도적으로 회피하고 어깃장을 놓고 있는 한국당은 개혁을 거부하고 기득권에 연연하는 자세를 버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바른미래당 많이 본 기사